정원중1


정원중 교통사고 운전자 사망

배우 정원중(60) 이 교통사고를 내 피해자가 사망을 했다고 하는데요. 경찰은 음주운전이나 불법 유턴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경기 양평 경찰서에 의하면 24일 정원중이 몰던 BMW 차량이 지난 22일 오후 7시경 양평군 양평읍 한 대형마트 앞에서 신호가 없는 교차로에서 좌회전을 하던 중 마주하던 오토바이와 충돌을 했다고 합니다.


정원중2


이 사고로 인해 배달업체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운전자 A(17) 군이 크게 다쳐서 응급 치료를 받았다고 하는데요. 헬기 이송을 준비하던 중 심정지가 와서 사망을 했다고 합니다. 경찰 관계자는 한 매체에서 "차량에는 블랙박스가 없어 근처에서 CCTV를 확보한 상황"이라며 "불법 유턴이나 음주운전 등에 해당하는 사고는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라고 밝혔습니다. 정원중은 현재 교통사고특례 처리법 위반상 치사 혐의로 불구속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원중3


이와 관련하여 정원중의 소속사였던 아티스트컴퍼니 측은 "한 달 전에 정원중과의 전속계약이 종료됐으며, 재계약하지 않기로 합의해 사고의 구체적인 경위를 파악할 수 없다"라며 "불의의 사고로 돌아가신 고인의 유가족들께는 깊은 조의를 표한다"라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밝혔습니다. 정원중이 현재 출연하고 있는 토 일 드라마인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 측 역시 사태를 파악 중인데요. 정원중은 드라마 측에 하차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원중4


이와 관련하여 사망자의 측근은 한 매체를 통해 "유가족이 경황이 없어 정확한 입장을 묻거나 들은 바 없지만 교통사고와 관련해 경찰의 수사가 진행 중인데 정원중이 사과는커녕 장례식장에 얼굴도 안 비추었다고 들었다"라며 수사가 제대로 진행될지 염려했습니다. 반면 정원중은 또 다른 매체와의 인터뷰에서는 "사람이 죽었으니 백 번 천 번 잘못했다고 빌어야 할 일"이라며 "뭐라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가슴이 아프고 안타깝다. 평생 마음의 짐이 될 것"이라며 비통한 심경을 밝혔습니다.


정원중5


내일(25일) 유족을 만나겠다는 정원중은 일각에서 제기된 불법 유턴 의혹에 대해서 "전혀 아니다. 아내와 마트에 가려고 집을 나섰다가 비보호 좌회전에서 사고가 났다. 비보호 좌회전에서 신호 대기 중이었다. 아파트로 들어가려고 5m 정도 움직였는데 바로 앞에 오토바이가 달려왔다. 서로 보이지도 않았고 피하기도 어려운 구조였다. 오토바이도 앞 차 때문에 우리 차를 못 본 것 같았다. 서로에게 너무 안타까운 사고였다"라고 설명을 했습니다.


정원중6


그리고 "제 멘탈이 대본 보고 떠들고 그런 기분이 안될 것 같다. 드라마에 큰 피해를 주는 것 역시 심적으로 고통스럽지만, 유족들에게도 예의가 아니다"라고 '사풀인풀' 측에 하차 의사를 밝혔다라며 고개를 숙였습니다.

  1. 인생2막은 EnJoY 2019.10.25 11:08 신고

    아이고 안타까운 소식이네요...
    신호 없는 곳에선 조심 또 조심!!! 운전을 해야 할 것 같네요..

    • 머니사이드 2019.10.25 22:16 신고

      네. 맞아요. 안타까운 소식이에요...
      운전은 항상 조심해야 하는 것 같아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