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간편대출1

모바일 간편대출 즉시대출 은행권 경쟁

시중은행에서 ‘모바일 간편대출’ 상품을 잇따라 선보이고 있습니다. 인터넷전문은행이 고객을 모으기 위해서 내놓은 모바일 간편대출 상품이 큰 호응을 얻고 있어서 인데요. 24일 금융권에 따르면 최근 DGB대구은행이 간편금융 플랫폼 ‘핀크’와 함께 모바일 신용대출 ‘DGB-핀크 비상금대출’을 출시했습니다.



모바일간편대출2

대출금리는 연리 최저 3.14%이고 만 20세 이상이면서 신용등급 8등급 이내인 핀크 회원이라면 누구나 최대 한도 300만원까지 신청을 할 수가 있습니다. 다만 한도와 금리는 대출심사 등급에 따라 다르게 적용이 됩니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금융거래 정보 부족 등의 이유로 신용등급이 낮아 1금융권을 이용하지 못했던 고객도 편리하게 소액 생활자금을 이용할 수 있게 한 상품”이라고 설명했는데요.

모바일간편대출3

이 상품은 365일 24시간 휴대폰 본인 인증만으로 스마트폰 핀크 앱에서 대출 한도·금리를 조회할 수 있습니다. 또 신청·약정 때에는 공인인증서가 없어도 생체 인증으로 대체하여 절차를 간소화한 것이 특징인데요. NH농협은행도 이달 초 직장인을 위한 모바일 전용 한도대출 신상품을 내놓았습니다. ‘NH올원 마이너스대출’은 공인인증서와 농협은행 입출금식계좌만 있으면 모바일 앱 ‘NH스마트뱅킹’이나 ‘올원뱅크’에서 간편하게 돈을 빌릴 수 있는 상품입니다.

모바일간편대출4

특히 국민건강보험 자격득실확인서 등을 수집하는 ‘스크래핑’ 기술을 도입해 자동으로 고객의 추정소득을 확인하고 신용평가 모형에 반영해 대출한도와 금리를 산출하는 것이 특징인데요. 따라서 별도의 소득증빙서류를 제출할 필요가 없어졌습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간편함을 선호하는 고객의 수요를 반영해 3분 안에 대출이 가능한 모바일 전용상품을 출시했다”며 “신상품은 물론 기존 비대면 대출상품들도 앞으로 절차를 더욱 간소화할 예정”이라고 했습니다.



모바일간편대출5

카카오뱅크가 ‘비상금대출’이란 이름으로 최대 300만원까지 가능한 대출 상품을 내놓은 것이 시발점이 됐는데요. 카카오뱅크는 2년 만에 여신 규모가 11조원을 훌쩍 넘어섰습니다. 특히 20~40대 등 젊은 고객 비중이 전체의 84.2%를 차지했는데 간편함, 편의성을 높인 것이 주효했습니다.

모바일간편대출6

이에 국민은행도 ‘KB리브 간편대출’을, 신한은행은 ‘포켓론’, 하나은행은 ‘하나핀크 비상금 대출’ 등을 잇따라 출시하며 추격에 나섰는데요. 은행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금융 서비스 이용 환경이 급변한 탓”이라며 “은행이 고객이탈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편의성을 높인 상품을 출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1. 인생2막은 EnJoY 2019.09.26 08:48 신고

    대출이 이리 편한 세상이라니...ㅎㅎㅎ
    이제 은행원들 우짜지요.....

    • 머니사이드 2019.09.27 01:03 신고

      그러게요. 사람이 직접 할 일들이 점점 줄어드는 것 같네요.;;
      세상은 점점 편해지고 있지만 그만큼 잃는 부분들도 많은 것 같아요...

+ Recent posts